• 최종편집 2022-01-20(목)
 

[충청24시뉴스] 최창열 기자=김정섭 공주시장이 5일 아침 임인년 새해 첫 한우 경매가 열린 공주 가축시장을 방문해 축산인들을 격려했다.

 

가축시장 방문 (4).jpg

 

이날 가축시장에는 김정섭 시장을 비롯해 이은승 세종공주축협 조합장, 정용서 공주가축병원장, 손세욱 충청축산 대표 등이 참여한 가운데 송아지 432두 등 총 544두가 경매·거래됐다.

 

가축시장 방문 (2).jpg

 

김 시장은 이 자리에서 지역 축산업의 발전 방향과 한우 거래 동향을 살펴보고, 한우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농가와 관계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열린 환담에서 축산 관계자들은 ▲가축시장 진입로 중앙선 절선 ▲조사료 창고 신축 지원 ▲정안천 하천부지 조사료 생산단지 조성 등을 건의했다.

 

시는 이번에 제시된 의견을 적극 검토한 뒤 축산 정책에 반영하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정섭 시장은 “공주는 알밤한우의 고장으로 한우 개량에 따른 품질 고급화, 생산·유통과정의 비용 절감 등 한우산업 육성을 위한 지원을 확대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가축시장 방문 (3).jpg

 

한편, 지난 2020년 초 금흥동에서 월미동으로 이전한 공주 가축시장은 연평균 거래량이 1만 3000여두로 충남 1위, 전국 4위 규모로 중부권 최대의 가축시장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정섭 공주시장, 새해 첫 가축시장 현장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