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9(수)
 

[충청24시뉴스 최창열 기자]=일제강점기 무장투쟁으로 조국의 독립을 위해 싸우다 구 소련의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순국한 독립투사 검추(劍秋) 박영희 장군의 추모제가 지난 17일 지역 은산면 가곡리에서 진행됐다.

 

5. 박영희 장군 추모제 사진.jpg

 

순국선열의 날은 국권 회복을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의 독립정신과 희생정신을 후세에 길이 전하고 선열의 열과 위훈을 기리는 날이다. 부여군은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박씨 종친회, 은산면 번영회, 지역주민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독립투사 박영희 장군 선양위원회 주최로 추모제를 거행했다.

 

박영희 장군은 백야 김좌진 장군의 부관으로 청산리전투에 참여하고 무관학교 교관으로서 독립군 양성에 기여하는 등 항일 운동에 빛나는 업적으로 1977년에는 정부로부터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됐으나 그동안 우리 지역에는 잘 알려지지 않았다. 이에 지역민과 유관기관 단체장들의 목소리가 모아져 독립투사 박영희 장군 선양위원회가 발족되며 늦게나마 박영희 장군의 항일운동을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 이후 2019년 공적비 건립사업을 추진하고 매년 추모제를 거행하고 있다.

 

김주희 은산면장은 “일제강점기의 암울한 시대에 조국의 독립운동을 위해 고통을 받아 생애를 마감하신 우리 지역 독립운동가의 숭고한 나라사랑 정신과 희생정신이 후대에 계승될 수 있도록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선양위원회에서는 매년 추모제 추진 및 생가 주변정비 등 장군의 애국애족 정신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선양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여군, 제3회 독립투사 박영희 장군 추모제 거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