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7(금)
 

[충청24시뉴스]공주시(시장 최원철)는 최근 장마와 더불어 높은 기온이 지속돼 벼 병해충 발생 증가가 예상되면서 병해충 방제에 각별히 신경 써 줄 것을 8일 당부했다.

 

벼 병해충 예찰지도 (1).jpg

 

시에 따르면, 7월 초중순부터 벼 잎도열병, 잎집무늬마름병, 흰잎마름병 등의 병 발생과 멸구류, 벼먹노린재, 벼물바구미, 혹명나방 등의 해충 발생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특히 멸구류는 고온다습의 환경에서 번식력이 강해 적기방제를 하지 않을 경우 그 주변 일대에서 확산돼 논을 둥글게 구멍이 뚫린 것처럼 시들기 때문에 적기방제가 필요하다.

 

또한 잎도열병은 비료를 많이 주거나 다습한 환경에서 쉽게 발생해 주변으로 급속히 확산되고 적기 방제하지 않을시 목도열병, 이삭도열병으로 진전되어 쌀 수량 및 품질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김경희 기술보급과장은 “최근 벼 병해충 피해에 따른 영농상담 요청 건수가 작년대비 28% 증가하였다. 고온 다습한 장마철에는 벼 병해충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늦어도 7월 중순까지는 병해충 방제를 완료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올해 2회에 걸쳐 벼 재배면적 5,555ha를 대상으로 약 2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할 예정으로 7월 10일부터 1차 방제를 실시할 계획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공주시, 여름철 고온‧다습 병해충 발생 주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