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6(목)
 

[충청24시뉴스]계룡시(시장 최홍묵)는 온실가스 감축 및 스마트에너지도시로의 전환을 위해 ‘2022년 신재생에너지 설비 보급 지원 사업’에 나선다고 밝혔다.

 

계룡시청 청사 전경 (2).jpg

 

이번 사업은 산업통상자원부(한국에너지공단)에서 주관하는 주택지원사업과 건물지원 사업의 원활한 추진 및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를 위해 시에서 별도 예산을 편성해 추진한다.

 

시에 따르면 지원대상자는 본인 소유 주택·건물에 자가소비를 목적으로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설치하고자 하는 자로 한국에너지공단의 승인을 받은 자에 한해 지원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택지원사업은 태양광 3kw기준 국비와 지방비 최대 각 258만 원과 129만 원까지 지원하며, 건물지원사업은 태양광 기준 국비는 200kw까지 ㎾당 91만 5천 원, 지방비는 20kw까지 ㎾당 3십만 원 지원 받을 수 있다.

 

시는 이번 사업이 신재생에너지설비를 설치하고자 하는 주택 및 건물 소유주의 경제적 부담 완화 및 신재생에너지 설비 보급 확대로 전력사용량 감소는 물론 미세먼지 저감에도 많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신재생에너지 보급지원 사업을 통해 온실가스 저감과 친환경 스마트에너지 도시로의 전환에 가속을 붙일 수 있을 것”이라며, “건물지원사업의 경우 해당 건물에서 사업을 영위하는 소상공인의 전기료 절감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계룡시, 신재생에너지 설비 보급 확대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